머레이 보웬(Murray Bowen)은 저명한 가족치료학자이다. 보웬은 처음으로 가족 치료를 정서적 단위로 구분하여 체계적 치료를 고안한 정신의학과 교수이다.

머레이 보웬(Murray Bowen)

머레이 보웬

보웬은 미국 테네시에서 출생하여 정신과의사로서 활동하였으며 조지타운대학교에서 정신의학과 교수를 역임하였다. 그리고 1950년대 초 가족치료의 체계 치료를 개발하였다.

다세대 가족치료

다세대 가족치료는 되물림되는 가족의 문제를 이해하고 회복하는데 많은 도움이 된다. 다세대 가족치료의 주요 개념에는 자기 분화와 만성불안의 원리, 삼각관계, 핵가족 정서체계와 가족투사과정이 있다.

‘나는 절대 술주정뱅이 아버지 처럼 되지 않을 꺼야’ – 알콜중독자 아들

다세대 가족치료
다세대 가족치료

다세대 가족치료는 가족을 하나의 긴밀한 공동체로 본다. 마치 모빌에 엮인 장난감들 중에 하나를 당기면 다른 장난감들도 그에 따라 흔들리는 것과 같다.

다세대 전수

이와 같은 가족 내의 문제 불안등의 정서체계가 대를 이어 전달되는 과정을 다세대 전수라고 한다.

이와 같은 가족들간의 관계에서 문제를 찾고 이해하는 것을 문제 해결의 시작으로보았다.

그리고 머레이보웬은 가족들간의 감정적 관계를 회복하는 것을 문제를 겪고 있는 대상자를 회복할 수 있는 한 가지 중요한 방법으로 보았다.


0
Would love your thoughts, please comment.x
()
x